본문 바로가기

박용진의 하루/박용진의 오늘

<한겨레>, 삼성바이오로직스 고의분식회계를 바탕으로 한 삼성의 경영권 승계과정 정리기사

<공유하고 널리 알려주십시오!>
<한겨레>가 삼성바이오로직스 고의 분식회계 의혹을 바탕으로 
이재용 부회장을 중심으로 한 삼성의 경영권 승계 과정을 잘 정리했네요. 
삼성에버랜드가 제일모직으로 이름을 바꾸고, 삼성물산과 합병을 통해 
다시 통합 삼성물산으로 거듭나는 모든 과정의 중심에 이재용이 있었습니다. 
그리고 삼바의 분식회계는 이재용의 그룹 지배력 강화를 위한 바로 마지막 한 수였다는 것입니다.

이 과정에서 이재용이 부친으로부터 증여받은 61억 원의 종자돈은 20여 년 동안 1000배로 불어나 6조까지 늘어났습니다. 

참으로 복잡하고, 불편한 진실입니다. 
하지만 금융당국이 고의 분식회계라는 결론을 내린 만큼 삼성이 더 이상 꼼수를 부릴 수 없을 것입니다. 

언론도 조금씩 용기를 내고 있고, 국민들 또한 두 눈 크게 뜨고 지켜보고 있습니다. 

저 또한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를 위해 제가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 하겠습니다.


https://news.v.daum.net/v/20181126050606649?fbclid=IwAR1mrliFMrd1dI2Uxq0FhKDT-I1rzsTbjwfQrrGx_NHpO5PM4pzjWsxIIwo



  • khhk 2018.11.29 15:01

    당신네들 때문에 제약 바이오에 투자하여 큰
    손실보고 피눈물을 흘리고 있는 많은 투자자들에
    대한 대책부터 내놓으시고 재발 다 아는 사실을 가지고 재탕삼탕하여 대통령 지지율 떨어 뜨리는 일
    그만 하십시요.

  • ㅋㅋㅋㅋ 2018.12.13 00:25

    부자를 보니 화난다는 논리냐 ㅋㅋㅋㅋㅋㅋ