희한한 광경이다.
미래한국당이라는 비교섭단체 대표연설이 국회에서 진행되었다. 어제도 오늘도 한선교 의원이 대표로 있는 이 당의 존재에 대해 누군가 비판하면 황교안 대표의 “미래통합당” 의원들이 발끈 화를 낸다.
희한한 일이 국회에서 벌어지고 있다.

 

Posted by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Parkyongjin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