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21대 국회의원선거 서울 강북을 후보 박용진입니다.

지난 1월 예비후보로 등록하고 '후보 박용진'으로 뛴 지 벌써 두 달 남짓입니다. 
'후보'로서 새롭게 출발하게 되니 감회가 새롭습니다. 
 
지난 4년간 국회의원 박용진로서 그 누구보다도 열심히 일했고, 성과도 많이 만들어냈다고 자부합니다.
하지만 여전히 해야 할 일, 하고 싶은 일이 많습니다. 

여러분의 후원이 박용진의 소신과 열정을 지켜주는 유일한 힘입니다.
일 잘하는 국회의원!
박용진의 후원자가 되어주세요!

소신껏 할 일은 하고 할 말은 하겠습니다.
국민의 편에 서서 상식의 정치를 하는 박용진이 되겠습니다. 감사합니다.

 

Posted by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Parkyongjin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하루 수백 개씩 밀려드는 소액후원금, 숨막히는 감격이었습니다.


초선의원에게 3억원의 후원금을 다 채운다는 것은 약간 공포입니다.

선거시기에는 어찌어찌 1억5천의 한도를 채웠다 해도 

정치에 대한 신뢰가 바닥인 요즘 

과연 1억5천을 다 채울 수 있을지 자신이 없기 때문입니다. 




기껏 전세살이 하는 처지에 

정치에 쓸 돈도 없는데 후원금마저 채우지 못하면 

누군가에게 손을 벌려야 하고, 

힘이 있는 정치인이나 돈이 좀 있는 주변 사람에게 기대야 하는 처지가 되겠죠. 

그러면 그 사람에게 마음의 빚을 지게 됩니다. 



결국 소신과 달리 생각의 기울기가 커질 수 있을 것입니다. 

그래서 후원금의 법정한도를 채우지 못하는 것은 

정치인에게 공포스러운 일입니다. 



다행히 주변 지인들과 노동자들께서 적극적으로 나서주신 덕에 

생각보다 일찍 후원금 모금을 마감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. 


힘 쎈 누군가에게 마음의 빚지지 않고, 

(어쩌면 훨씬 더 힘이 쎈!) 수백 수천명의 노동자와 시민들이 보내주신 

응원과 지지를 믿고 굳세게 앞으로 나가겠습니다. 

세상을 좀 더 멋지고 행복하게 바꿀 수 있는 정치를 해 가겠습니다. 


후원해주신 모든 분들, 마음 모아주신 많은 분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. 



내년에도 지켜봐 주시고 지지와 후원을 보내주십시오.

좋은 정치로 보답하겠습니다. 감사합니다. 


국회의원 박용진 드림


Posted by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Parkyongjin

댓글을 달아 주세요